본문 바로가기

고란 고란 중앙일보 기자

<넥스트 머니> (있어빌러티의 결정판. 책은 보는 게 아니라 사는 것) 저자. 중앙선데이 경제부문. 토큰 이코노미에 관심이 많다. '고란의 어쩌다 투자’ 코너 운영 중. 투덜이 성향을 ‘프로불편러적’ 기사로 승화. .댓글 찾아 읽는 소심이. 제보 환영.

FOLLOW
SNS로 공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메일

이슈

#고란 기자의 인기글

검색어 입력폼
최신 기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