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北 리설주, 50일 만에 다시 나타나자 반응이…

온라인 중앙일보 2012.10.30 08:59
한동안 모습을 나타내지 않던 북한의 '퍼스트레이디' 리설주가 공식행사에 모습을 드러냈다.



30일 연합뉴스는 지난 29일 김일성군사종합대학 창립 60돌을 기념해 열린 모란봉악단 공연에 리설주가 남편 김정은 국방위원회 제1위원장과 함께 참석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을 인용해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우리 당과 인민의 최고영도자 김정은 원수님께서 부인 리설주 동지와 함께 관람석에 나오셨다. 순간 폭풍 같은 '만세' 환호가 터져올랐다"며 "김정은 원수님께서 관람자들에게 따뜻한 답례를 보냈다"고 밝혔다.



김정은 제1위원장과 함께 활발한 활동을 하던 리설주는 지난 9월 8일 이후 전혀 모습을 드러내지 않아 행방에 관심이 쏠렸다. 한편에서는 리설주가 임신을 했거나 군 원로들이 리설주의 적극적인 공개활동에 반감을 표시하면서 활동이 뜸해졌다는 관측이 나오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 관련기사



▶ "얼굴 붓고 배가…" 사진 속 리설주, 임신설에 무게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