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우결수', 온라인 사전 공개했더니 5일간 12만명 시청

온라인 중앙일보 2012.10.29 14:29
사진=JTBC 제공
JTBC 새 월화 미니시리즈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가 방송 전부터 온라인에서 뜨거운 붐을 일으키고 있다.



지난 23일 오후 포털 사이트 다움과 JTBC 홈페이지를 통해 사전 공개된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는 28일까지 5일 동안 총 11만 6000명의 네티즌들에게 노출됐다.



네티즌들은 “처음엔 별 기대 없이 봤다가 빠져들어 끝까지 봤다” “너무 재미있는데 왜 시험 때 방송하는거냐” 등 호평 일색이다.



‘내 이름은 김삼순’의 김윤철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이미숙과 김성민의 복귀작으로 화제가 된 ‘우리가 결혼할 수 있을까’는 현실적인 결혼 문제를 주제로 시청자들의 공감대를 형성할 예정이다. 오늘 29일 밤 11시 첫 방송.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