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로이킴 11년전 연기로 데뷔

온라인 중앙일보 2012.10.27 12:28
로이킴이 예사롭지 않다. 11년 전 연기로 데뷔한 사실이 드러났다,



26일 방송된 Mnet '슈퍼스타K4'에서는 톱7의 '고백'이라는 주제의 무대가 펼쳐졌다.



방청석에 앉아있던 로이킴의 친누나 김혜수씨는 "상우(로이킴)가 원래 끼가 많았다. '슈퍼스타K4'에 앞서 11년 전 연기로 먼저 TV 데뷔를 했다"고 말했다. 로이킴의 11년 전은 아홉살때다. 이날 허니지와 딕펑스가 최종 탈락자로 지목됐다. 딕펑스는 심사위원들의 슈퍼세이브를 받아 살아났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