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1900년대 벽돌식 하수도 발견

중앙일보 2012.10.26 00:59 종합 16면 지면보기


서울시는 중구 을지로입구역 인근 하수도공사장에서 1900년대 전후에 만들어진 것으로 추정되는 벽돌식 하수도를 발견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안창모 서울시 근대문화재 위원(경기대 건축과 교수)이 발견된 하수도를 살펴보고 있다. 이 하수도는 지름 1m50㎝, 길이 약 300m 규모의 간선 배수로다. 천장은 붉은 벽돌을 이용해 아치형으로 만들어졌고, 하부는 콘크리트를 사용해 만들어져 있다. 서울시는 자세한 구조와 건설 시기를 파악하기 위해 실측조사를 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