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디즈니 여주인공 실사판, "성숙미가 물씬…"

온라인 중앙일보 2012.10.23 10:08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디즈니 애니메이션의 여주인공이 실사판으로 재구성돼 화제다.



영국의 한 예술대학에서 그래픽 디자인을 전공하는 지르카 바타이넨이 디즈니 애니메이션의 여주인공 실사판을 공개했다. 공개된 실사판 사진에는 '알라딘'의 여주인공 쟈스민, '잠자는 숲 속의 공주'의 오로라, '포카혼타스', '뮬란', '인어공주', '노틀담의 꼽추'의 집시 에스메랄다, '헤라클레스'의 아내 메가라 등의 모습이 담겨 있다. 지르카 바타이넨은 실제 여성들의 사진을 바탕으로 디즈니 캐릭터를 재구성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너무 예쁘다", "다들 진짜 닮았다", "여주인공 실사판이 더 예쁜 것 같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