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섹시녀' 밀라 쿠니스 “성인 잡지 모델 강요 받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2.10.23 09:37
[사진=중앙포토]
세계적 여배우 밀라 쿠니스(Mila Kunis)가 성인 잡지 촬영을 강요 받았다고 털어놨다.



밀라 쿠니스는 최근 남성 매거진 에스콰이아와의 인터뷰에서 “지난 2008년 출연한 영화 ‘맥스 페인(Max Payne)’ 홍보 때 성인 잡지 표지 모델을 요구받았지만 거절했다”며 “당시 소속사의 간부급 인사로부터 ‘이 촬영을 하지 않을 것이라면 배우 일을 그만둬라’는 말까지 들었다”고 폭로했다. 이어 “노출 사진 촬영 협박에도 싫다고 용기 내 말한 것이 내 커리어의 터닝 포인트가 됐다”고 했다.



밀라 쿠니스는 영화 ‘블랙 스완’, ‘프렌즈 위드 베네핏’등에 출연했다. 현재 배우 애쉬튼 커쳐(Ashton Kutcher)와 열애 중이다. 밀라 쿠니스는 에스콰이어로부터 '2012년 세계에서 가장 섹시한 여성'으로 선정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