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반탈레반’ 소녀 쾌유 빌며 …

중앙일보 2012.10.18 00:52 종합 28면 지면보기


16일(현지시간) 인도 오리사주 부바네스와르 푸리 해변에서 한 인도인 작가가 탈레반에 총격을 당한 파키스탄의 소녀 인권운동가 마랄라 유사프자이의 쾌유를 비는 모래 조각을 만들고 있다. 유사프자이가 후송된 영국 병원 측은 이날 “유사프자이가 안정적으로 호전되고 있다”고 밝혔다. [부바네스와르 AFP=연합뉴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