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유명 연예인 코디, 부산국제영화제 따라가 절도를…

온라인 중앙일보 2012.10.08 08:33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한 연예인의 코디가 절도혐의로 입건됐다.



뉴시스에 따르면 부산 해운대경찰서는 8일 부산의 한 자전거 전문점에서 고급 스포츠의류를 훔친 코디네이터 A(32)씨를 준강도 혐의로 불구속 입건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5일 오후 해운대구의 한 자전거 전문점에 들어가 손님 행세를 하면서 매장을 둘러보다가 고급 스포츠 의류 100만 원 상당을 훔쳤다. 이후 종업원에게 발각되자 종업원을 폭행한 뒤 달아난 혐의를 받고 있다. A씨는 도주하다 종업원에 잡혔으며 현행범으로 경찰에 입건됐다.



경찰조사 결과 A씨는 부산국제영화제에 참석한 한 연예인의 코디네이터로 활동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