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한·일 재무, 내주 도쿄서 회동

중앙일보 2012.10.05 00:51 종합 10면 지면보기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左), 조지마 고리키 일본 재무상(右)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사진 왼쪽)과 조지마 고리키(城島光力·오른쪽) 일본 재무상이 다음 주 일본 도쿄에서 만난다. 교도통신은 4일 “양국이 장관 회동을 준비 중”이라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재정부 관계자는 “9일부터 열리는 국제통화기금(IMF) 총회에서 두 장관이 만날 수밖에 없는 상황”이라며 “한·일 통화 스와프 등 현안 논의도 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나 그는 “양자 회담 형태의 개별 면담은 준비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일본은 한국의 요청이 있어야 이달 말로 끝나는 통화 스와프 계약을 연장하겠다고 밝힌 상태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