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포 출몰 물체 잠수정 아닌 듯…軍 "특이사항 없어"

온라인 중앙일보 2012.10.02 12:00
2일 아침 강릉 앞바다에서 북한 잠수정 추정 의심물체에 대한 해군과 해경의 수색 결과, 잠수정이 아닐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전해졌다.



이날 오전 6시 40분쯤 강릉 경포해변 인근 500미터 해상에서 잠수정으로 추정되는 물체가 발견됐다는 관광객의 신고가 해군에 접수됐다. 신고자 서모(39)씨는 “경포 해변에서 일출 사진을 촬영하던 중 이상한 물체가 목격됐다가 사라졌다”고 말했다.



이와 관련해 합동참모본부는 “관광객의 신고가 접수된 직후 대잠용 함정과 해상초계기(P-3C), 링스헬기 등을 동원해 신고 해상과 주변 해역에 대한 집중수색을 벌였지만, 아직까지는 특이사항이 발견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