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짝-스타애정촌', 토니안-최지연 동안 커플 탄생

온라인 중앙일보 2012.10.02 11:33
사진=SBS `짝` 캡처


가수 토니안과 배우 최지연이 '짝'에서 커플이 됐다.



지난 1일 방송된 SBS 추석특집 '스타 애정촌'에 출연한 토니안과 최지연이 최종 커플에 성공했다. 이날 방송에서 최지연은 아버지가 일찍 돌아가셔서 제대로 된 사랑을 하지 못했다고 고백했고 이를 본 토니안은 "원래 보호해주고 싶은 여자에게 끌린다. 여자 4호(최지연)를 보호해 주고 싶다"고 밝히며 애정 공세를 펼쳤다.



특히 최지연은 서른다섯이라고는 볼 수 없는 절대 동안외모로 보호본능을 자극하는가 하면, 청순한고 수수한 매력으로 애정촌의 남자출연자들의 인기를 독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하지만 토니안의 지속적은 애정공세로 최지연은 최종 선택에서 토니안에게 마음을 열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는 토니안-최지연 커플 외에 여호민-간미연, 노우진-권민중 커플이 탄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