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귀경 전쟁 시작…오늘 중 37만대 수도권 진입

온라인 중앙일보 2012.09.30 10:31
추석 귀경 전쟁이 시작됐다. 한국도로공사는 오전 9시 현재 고속도로를 통해 수도권을 빠져나간 차량이 10만여대, 수도권으로 들어온 차량이 6만여대로 집계됐다고 밝혔다. 또한 오전 9시 현재 서울요금소를 기준으로 승용차를 이용한 예상 소요시간은 ▲강릉~서울 2시간50분 ▲대전~서울 2시간20분 ▲광주~서울 4시간40분 ▲목포~서울 5시간 ▲부산~서울 6시간20분 등으로 집계됐다.



하지만 오전 10시를 전후해 일부 구간을 중심으로 정체가 시작됐다. 서해안고속도로, 중부고속도로 등에서 서울 진입을 앞두고 극심한 정체가 보이고 있다. 중앙고속도로에도 대구에서 원주로 가는 길목이 막히고 있다. 남해고속도로 역시 동김해IC~덕천IC 구간이 양방향 모두 정체다.



30일 중 고속도로를 통해 37만여대의 차량이 수도권을 들어올 것으로 전망된다. 한국도로공사 측은 “성묘와 차례를 지낸 차량들이 몰려 오전 10시부터 차량정체가 시작돼 자정까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전망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