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윤복희 충격 고백, "아이 생길 때마다 낙태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2.09.28 16:33
[사진=중앙포토]




 가수 윤복희가 충격 고백을 해 화제다.



오는 28일 오후에 방송되는 tvN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에는 데뷔 61년째를 맞은 뮤지컬계의 전설 윤복희가 출연했다. 이날 윤복희는 "공연 무대에 서기 위해 맺는 계약에는 '아이를 가지면 안 된다'는 조항이 있었다"며 "당시 제대로 피임을 할 줄 몰라 아이가 생기는 대로 낙태 수술을 할 수 밖에 없었다"고 고백했다. 그녀는 "지금도 늘 회개하고 있다"고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한편 윤복희는 이날 방송에서 61년간의 화려한 스포트라이트 뒤에 숨은 슬픈 과거사에 대해 털어놨다. '백지연의 피플인사이드'는 28일 금요일 오후 7시에 방송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