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목단이' 진세연, 과거 백댄서 시절 눈길

온라인 중앙일보 2012.09.28 16:07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배우 진세연이 과거 백댄서를 했던 시절이 공개돼 화제다.



최근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목단이 진세연의 풋풋했던 쥬얼리 백댄서 시절'이라는 제목으로 사진이 게재됐다. 이는 진세연이 과거 음악방송에 출연한 쥬얼리의 백댄서로 춤을 추는 모습을 캡처한 것이다. 사진 속 진세연은 지금과 큰 차이가 없는 귀여운 모습이다.



이를 본 네티즌들은 "진세연 백댄서도 했었어?", "완전 애기 같네", "목단이 춤도 잘 추는구나"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진세연은 최근 인기리에 종영한 KBS 2TV 드라마 '각시탈'에서 목단 역을 맡았다. 현재는 SBS 주말드라마 '다섯손가락'의 홍다미로 열연하고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