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원주 “며느리가 배 속에 아기 만들어와…”

온라인 중앙일보 2012.09.13 11:33
[사진=KBS 2TV `여유만만` 캡처]
  전원주가 며느리 김해현 씨와 아들에 대한 불만을 드러냈다.



13일 방송된 KBS 2TV '여유만만'에서는 고부갈등 특집으로 배우 전원주, 전원주의 둘째 며느리 김해현씨, 가수 김혜연, 김혜연 시어머니 박선혜씨가 출연했다.



이날 고부갈등에 대해 '아들'이라는 키워드가 주어졌다.



전원주는 "(며느리에게 아들을) 뺏겼다는 느낌이 드냐"는 질문에 "백번 천번 든다"고 말했다. 이어 “결혼시키면 내 품을 떠나는 건 당연한데 너무 너희 둘만 똘똘 뭉친다. 아들은 내 전체 기둥이고 내 생명이고 내 마음의 전체였다. 그런데 며느리한테 다 뺏겼다”고 말했다. 김해현 씨는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또 “둘이 좋아서 연애한 후에 배 속에 아기까지 만들어 왔으니 울며 겨자 먹기로 허락한 거다"며 서운한 감정을 드러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