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브리핑] 한복 750벌 고려인 가정에 선물

중앙일보 2012.09.12 00:55 종합 22면 지면보기
부산시 해운대구는 배덕광 구청장과 자원봉사자 13명이 동유럽 벨라루스 수도 민스크시를 방문, 한복 800벌을 고려인들에게 전달했다고 11일 밝혔다. 이 한복은 해운대구가 구민들로부터 입지 않은 한복을 기증받아 세탁하고 손질한 것이다. 800벌 가운데 750벌은 고려인 가정에 전달했다. 나머지 50벌은 벨라루스 국립미술관, 벨라루스 국립대 한국어학과, 민스크 시청, K팝 동아리 등에 전달했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