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에이미, '이병헌 몸 봤다'는 소식에 비난 폭주 '눈치도 없나?'

중앙일보 2012.09.11 15:39
[사진=E채널 `특별기자회견` 캡처]
 에이미의 이병헌 관련 발언에 비난이 '봇물' 터졌다.



에이미는 최근 E채널 '특별기자회견' 녹화에서 "이병헌의 몸을 봤다"고 말했다.



그는 "이병헌과 오랫동안 지켜본 사이라 같이 운동을 하기도 하는데 이병헌이 직접 근육을 자랑하기도 한다. 몸을 다 봤다"고 말해 부러움을 샀다.



지난 방송에서도 "이민정과의 열애설 기사가 나간 후 이병헌과 전화통화를 했다. 떠보는 식으로 '축하해'라고 하니 이병헌이 '말하기도 전에 기자분들이 다 아셔서 그렇게 됐다'며 흔쾌히 인정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이 같은 사실이 알려진 후 사람들의 시선이 곱지 않다. 이미 이민정과 열애가 알려진 후인데 방송을 위해 '이병헌의 몸을 봤다'는 쓸데없는 말을 서슴치 않았기 때문. 네티즌들은 '굳이 저런 말을 할 필요가 있을까요?' '진작에 자랑하지 왜 하필 지금?' '다른 걸로 자랑해도 되는데'라고 고개를 저었다.



김진석 온라인 뉴스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