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필규의 그림뉴스] 1순위는 경제민주화…새누리 '근혜노믹스' 누가 만드나

온라인 중앙일보 2012.09.11 09:56




[앵커]



일찌감치 선거 진용을 짠 박근혜 새누리당 후보 캠프에서 가장 관심을 끄는 건 역시 경제분야입니다 .



'근혜노믹스'를 만들고 있는 사람들, 김필규 기자가 그림뉴스로 분석해 봤습니다.



[기자]



박근혜 후보의 경제브레인 가운데 가장 핵심에 있는 사람, 김종인 전 청와대 경제수석입니다.



요즘 가장 뜨거운 이슈인 '경제민주화'란 용어를 개정헌법에 넣었던 장본인인데 새누리당 비대위원을 맡은 뒤부터 여러 개혁 정책을 내놓고 있습니다.



또 하나의 축은 박후보의 씽크탱크, 국가미래연구원 원장인 김광두 서강대 명예교수입니다.



2007년 경선당시 "세금은 줄이고, 규제는 풀며, 법질서는 세운다"는 박 후보의 '줄푸세' 공약을 이끌었을 정도로 자유시장 철학에 가까운 편이죠.





박 후보와 함께 경제정책을 공부해 온 5인 공부모임의 멤버기도 합니다.



서로 경제철학은 달라 보이지만 둘 모두 박 후보의 핵심 인맥 중 하나인 '서강학파'라는 공통점이 있네요.



원내에도 경제 브레인이 많습니다.



이혜훈, 이종훈, 강석훈, 이한구 의원 등이 대표적인데요,



경제민주화실천모임에 속한 의원들이 내놓는 개혁 정책들을 놓고 당내에서도 마찰이 상당합니다.



박 후보의 경제철학, 근혜노믹스.



교수나 기업인, 국회의원 등 다양한 인사들이 '경제민주화'란 키워드를 중심으로 만들어가고 있습니다.



김필규 기자



관련기사

"팔이 안으로 굽어도 너~무 굽어" 보호주의 망령 속 애플일본 정부의 야심찬 독도 '보복 카드'? 패를 보니…금융가에 웬 윔블던? 경제용어로 풀어 본 런던올림픽윔블던 효과가 뭐야? 경제용어로 풀어 본 런던 올림픽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