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하늘 “내 이상형은 유승호”

온라인 중앙일보 2012.09.11 08:21
[사진=SBS 캡처]




  배우 김하늘이 자신의 이상형으로 ‘누나들의 로망’ 유승호를 지목해 화제다.



10일 방송된 SBS ‘힐링캠프-기쁘지 아니한가’에 출연한 김하늘은 그동안 자신과 함께 출연한 배우들을 선정해 이상형 월드컵을 진행했다.



장동건 김재원 강동원 고수 이병헌 소지섭 장근석 등 쟁쟁한 스타들을 물리치고 1위를 차지한 ‘김하늘의 남자’는 유승호. 이유는 “매력있다”는 말이었다.



이에 한혜진은 “유승호와 사귀는 건 어떠냐?”고 했고, 김하늘은 “승호한테 정말 미안해서 그건 안된다”면서도 “좋으면 한 살이든 열 살이든 상관없지만 그래도 열 살은 좀 미안하네”라고 답했다.



김하늘과 유승호는 지난해 영화 ‘블라인드’에 출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