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日총리 또 망언 "MB, 서울서 만났을때 내게…"

온라인 중앙일보 2012.08.31 16:21
[사진=중앙포토]


노다 요시히코 일본 총리가 총리관저 출입기자와 가진 간담회에서 이명박 대통령에 관해 또 한번 망언을 한 사실이 알려졌다.



일본의 유명 여성지 ‘조세이지신(女性自身)’에 따르면 지난 21일 노다 총리는 총리관저에서 출입기자들과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를 기사화하지 않는다는 조건으로 노다 총리는 기자들과 가볍게 술을 마시며 허심탄회하게 이야기를 했다. 독도와 센카쿠 열도 문제가 이야기 주제로 거론되었을 때, 노다 총리는 이명박 대통령과의 에피소드를 얘기했다.



보도에 따르면 노다 총리는 “서울에서 이 대통령을 만났을 때, 이 대통령은 ‘나는 인기를 위해 애국심을 부추기는 언동은 하지 않겠다’고 내게 말했다. 그때는 훌륭한 리더라고 생각했는데 이번 천황폐하에 대한 사죄요구 발언을 한 것으로 이 대통령은 역대 최악의 대통령이 됐다”고 밝혔다.



장은영 인턴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