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11살 연상 배우와 '불륜설' 탕웨이…"함께 공연보러간 것 뿐"

온라인 중앙일보 2012.08.29 16:29
[사진=펑황왕]


중국 여배우 탕웨이(33)가 11살 연상의 유부남 배우 우슈보(44)와의 불륜설에 휩싸였다.



홍콩 인터넷 매체 펑황왕(鳳凰網)은 28일 "지난 23일 탕웨이가 우슈보와 단 둘이 베이징 허우하이(後海)에 나타났다"고 보도하며 그들의 사진을 공개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우슈보는 직접 차를 운전해 허우하이에 도착했고 곧바로 조수석에서 탕웨이가 내렸다. 탕웨이는 검은 색 짧은 반바지에 물방울 무늬 블라우스의 편안한 옷차림이었다. 둘은 시종일관 즐겁게 대화를 나누며 근처 식당에서 식사를 마쳤다. 펑황왕은 "탕웨이는 거리에서 파는 간식거리인 연밥을 사서 차에서 우슈보와 나누어 먹기도 했다"며 "우슈보의 눈길에 탕웨이가 부끄러운 듯한 표정까지 지어 보였다"고 덧붙였다.



탕웨이는 28일 이 같은 보도를 공식적으로 부인했다. 그는 "우선 우슈보에게 먼저 사과해야 겠다. 정말 죄송하다"고 말했다. 탕웨이는 최근 우슈보와 함께 영화 작업을 하면서 친분을 쌓았고, 사진이 찍힌 날도 친구를 응원하기 위해 현대무용 리허설을 함께 보러 가자고 했다가 오해가 생긴 것이라고 해명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