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성적충동 전혀 없는 무성애자 인구가…" 깜짝

온라인 중앙일보 2012.08.20 16:32
아예 성에 무관심한 무성애자가 세계 인구의 1%를 차지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일간 데일리메일 온라인판이 19일 캐나다 브록대학교의 앤서니 보가에르트 교수의 책을 인용해 이같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무성애자는 두 부류로 분류된다. 하나는 어느 정도 성적 충동을 갖고 있지만 이를 외부에 표현하지 않는 이들이고, 다른 부류는 성적 충동을 전혀 느끼지 않는 이들이다. 보가에르트 교수가 자신의 책 『무성애에 대한 이해(Understanding Asexuality)』에서 주장한 내용이다.



그가 2004년 영국인 1만8000명을 대상한 설문 조사 결과, 조사 대상의 1%가 ‘타인에게 성적 매력을 느껴본 적 없다’고 응답했다며 무성애자 인구가 세계 인구의 1%에 해당하는 7000만 명으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보가에르트 교수는 자신의 성정체성을 무성애자로 여기는 사람이 늘고 있고, 이는 ‘제4의 성적 취향’을 가진 것으로 인정돼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가혁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