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중국 상하이지수 41개월 만에 최저

중앙일보 2012.07.31 00:27 종합 23면 지면보기


30일 중국 상하이종합지수가 41개월 만에 최저치로 마감했다. 중국 당국이 27일 상장 폐지 제도 강화 방안을 발표하면서 기업의 상장 폐지 우려가 커졌기 때문이다. 이날 상하이종합지수는 전날보다 18.86포인트(0.89%) 떨어진 2109.91, 상하이B주는 12.27포인트(5.64%) 급락한 205.23으로 장을 마쳤다. [상하이 로이터=뉴시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