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원빈, 노희경 드라마로 13년 만에 안방 복귀 임박

온라인 중앙일보 2012.07.23 16:20
배우 원빈이 13년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23일 한 방송관계자에 따르면 원빈은 노희경 작가와 김규태 PD가 의기투합해 제작하는 드라마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출연이 성사되면 2000년 방송된 ‘가을동화’ 이후 13년만의 안방극장 복귀다.



이번 드라마는 노희경, 김규태 PD의 세 번째 작품으로, 두 사람은 KBS ‘그들이 사는 세상’과 JTBC ‘빠담빠담, 그와 그녀의 심장박동소리’에서 호흡을 맞춘 바 있다. 노희경 작가와 김규태 PD가 이번에 제작하는 드라마는 내년 상반기 방송될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