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올스타전' 이용규, 번트왕 이벤트 우승

온라인 중앙일보 2012.07.21 17:08
이용규(KIA)가 프로야구 올스타전 첫 번트왕을 차지했다.



이용규는 21일 대전구장에서 열린 프로야구 올스타전 번트왕 이벤트에서 총 15점을 얻어 9점을 얻은 서건창(넥센)을 제치고 우승했다.



넥센의 신인 2루수 서건창은 첫 출전한 올스타전 이벤트에서 2위를 차지했다. 한화 투수 류현진과 롯데 투수 유먼은 입상에 실패했다.



류현진과 유먼은 이벤트에 앞서 번트 연습을 하는 등 의욕을 나타냈지만 각각 1점과 0점에 그쳤다. 함께 출전한 김강민(SK)과 김상수(삼성)은 7점, 이진영(LG)은 6점에 머물렀다.



번트왕 이벤트에 출전할 예정이었던 한화 박찬호는 허리부상으로 불참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