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경실, 조혜련 이혼 언급하며 '울컥'

온라인 중앙일보 2012.06.23 14:24
개그우먼 이경실이 조혜련의 이혼에 관해 언급해 화제다.

이경실은 22일 방송된 SBS ‘고쇼’에 출연해 “조혜련에 대해 사람들이 잘못 아는 게 있다”며 조심스레 말을 꺼냈다.



이경실은 “많은 사람들을 배려하며 열심히 사는 친구다. (조혜련이) 바쁜 와중에 상담 요청을 했다”며 “자기가 그동안 참고 있었는데 ‘언니 내가 이제는 이런 결정을 내려야겠다’고 하면서 헤어져야한다는 결론을 내렸다고 하더라”고 밝혔다. 이경실은 조혜련의 이혼에 대해 언급하며 울컥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그는 또 “혜련이는 이혼 발표 당일에도 열심히 방송을 녹화했다”며 “원래 열심히 사는 아이다. 혜련이 때문에 가정 불화가 온 것은 아니라는 걸 사람들이 알아줬으면 좋겠다”고 조혜련을 감쌌다.



이경실은 “현재 혜련이는 중국 어디에 있다”며 “발표 이후 방송도 안 하고 누구하고도 연락이 안 된다”며 조혜련에게 영상 편지를 보내기도 했다.



네티즌들은 “조혜련이 강한 사람이라는 것은 알고 있었지만 이번 이야기 듣고 정말 존경스럽다”, “어서 빨리 방송에서 봤으면” 등의 반응을 보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