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스밴드' 김한나 비밀결혼 3개월 만에 파경위기

온라인 중앙일보 2012.05.21 16:23
한스밴드 맏언니 김한나(29)가 비밀 결혼 3개월 만에 파경 위기를 맞았다.



21일 스포츠서울은 김한나가 남편 이모(39)씨와 올 2월 혼인신고를 하고 사실상 결혼생활을 시작했으나 6월 30일 결혼식을 앞두고 파경 위기를 맞았다고 전했다. 두 사람은 지난 2008년 초 온라인 게임을 통해 처음 만나 4년간 교제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보도에 따르면 김한나 측은 이씨의 폭행으로 같이 살 수 없다고 밝힌 것으로 전해졌다. 김한나는 지난 9일 말싸움 도중 집을 나갔고 이 과정에서 이씨가 김한나의 멱살을 잡는 등 실랑이가 있었다는 것이다.



반면 이씨는 이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김한나를 폭행한 사실이 절대 없다”며 “모든 걸 내탓으로만 돌리고 대화도 거부한다”고 말했다.



현재 김한나는 이씨의 연락을 피하고 사촌오빠를 통해 이혼요구만 전달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한스밴드는 1998년 ‘선생님 사랑해요’라는 곡으로 데뷔한 3인조 여성 밴드다. 김한나는 드럼과 보컬을 맡고 있다. 베이스 및 보컬의 김한별(28), 색소폰과 보컬을 담당한 김한샘(27) 등으로 구성됐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