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페이스 디자인] 성형한 코, 왜 어색할까? 납작한 이마가 문제

중앙일보 2012.05.21 01:00 건강한 당신 4면 지면보기
예뻐지기 위해 코 성형을 했는데 수술 후에 어딘지 모르게 더 어색하고 우스꽝스럽게 보일 때가 있다. 코 성형은 잘 됐는데 왜 이런 현상이 나타날까.



 코 성형 결과에 영향을 미치는 대표적인 부위가 바로 이마다. 이마가 꺼지거나 편평한 상태에서 코 성형을 하면 얼굴에서 코만 유난히 도드라져 보이고, 옆모습도 볼록렌즈처럼 중앙이 볼록한 얼굴형이 된다.



 이마가 낮고 편평해 얼굴과 균형을 이루지 않을 때는 보형물 삽입이나 지방이식으로 간단하게 교정할 수 있다. 이마에 삽입하는 보형물로는 실리콘이 주로 사용되며, 개인의 얼굴 모양에 맞춰 제작된다. 헤어라인 뒤쪽에 작은 부위만을 절개해 삽입하므로 수술 부담이 적고, 흉터가 보이지 않는 장점이 있다. 수술 시간은 한 시간 내외, 수술 후 일주일 정도면 일상생활에 지장이 없을 정도로 회복된다.



 지방이식은 상대적으로 더 간단하다. 주로 복부나 허벅지에서 불필요한 지방을 채취·정제해 주사로 주입한다. 수술 자국이 남지 않고, 수술 직후라도 일상생활을 하는 데 지장이 없다. 개인에 따라 다르지만 대개 15~30㏄의 지방이 이식된다. 2~3회 반복 시술이 필요하며 지방 대신 레스틸렌 같은 필러를 이용할 수 있다.



 지방의 생착률을 높이기 위해 살아 있는 지방세포를 혼합해 주사하기도 한다. 생착률도 높고, 지방이식 효과가 유지되는 기간도 길다.



 보형물이나 지방으로 이마의 볼륨이 살아나면 얼굴 전체의 윤곽과 입체감도 살아난다. 옆모습, 특히 이마에서 코로 이어지는 라인이 균형을 이뤄 더 예뻐질 뿐만 아니라 이목구비도 또렷해지고 광대가 상대적으로 들어가 보이면서 얼굴도 작아 보인다.



 김수신 의학박사·성형외과전문의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