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나꼼수' 김용민, 배현진 아나 복귀하자 "최일구는…"

온라인 중앙일보 2012.05.12 16:07
[사진=김용민 트위터]


팟캐스트 '나는 꼼수다' 진행자 김용민씨가 최근 MBC 노조에서 탈퇴해 복직한 배현진 아나운서에게 쓴소리를 던졌다.



김씨는 12일 자신의 트위터에 "선배(최일구)는 보직 던져 파업 합류했는데"라며 운을 뗐다. 이어 "명분 없는 행동할 때에는 철학자 코스프레하는 이들이 많지요. 주로 노회한 정치인에게서나 볼 수 있는데 요즘엔 젊은 언론인도 따라하나 봐요. 진실과 사실의 촘촘한 경계라…"라는 글을 올렸다.



배 아나운서는 11일 사내 게시판에 "길고도 짧은 시간동안 진실과 사실 사이의 촘촘한 경계를 오가며 무척이나 괴로운 시간을 보냈습니다"라며 "더 이상은 자리를 비워둘 수 없다는 결론을 내렸습니다"라는 글을 올린 바 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