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완선, '고쇼'서 과감 노출 의상

온라인 중앙일보 2012.05.12 11:54
[사진=SBS 캡처]
가수 김완선이 11일 방송된 SBS '고쇼'에 출연해 과감한 노출 의상을 선보였다.



이날 방송은 안문숙과 박해미 등 '고쇼' 사상 첫 여자 게스트 출연으로 화제를 모은 가운데 '형님이 돌아왔다'는 주제로 오디션이 펼쳐졌다.

안문숙은 "오늘 컨셉트에 맞게 징 박힌 가죽 재킷을 입고 왔다"며 "그런데 자기(김완선)는 뭐냐. 누군 가슴 없어서 안 파고 왔냐"고 말해 좌중에 웃음을 안겼다.



가슴 부분이 많이 파인 흰색 티셔츠에 카디건을 입은 김완선은 안문숙의 말을 듣고 당황한 듯 웃었다.



방송 이후 일부 시청자들은 "의상이 너무 과했다" "심야 시간에 민망했다"는 글을 인터넷 커뮤니티와 트위터 등 SNS 상에 올리기도 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