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짝' 남자 7호, 힙합뮤지션 '시모'로 밝혀져

온라인 중앙일보 2012.05.10 11:51
SBS ‘짝’에 출연해 여성 출연자들의 몰표를 받은 남자7호가 힙합뮤지션 ‘시모’로 밝혀졌다.



9일 방송된 짝에서는 27기 출연진 남자7호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됐다. 남자7호는 훤칠한 키와 잘생긴 외모로 여성 출연자들의 관심을 한몸에 받았다.



그는 스스로를 “힙합음악 작곡가”라며 “올해 초 대중음악상에서 최우수상을 받았다”고 소개했다.



네티즌들은 "남자 7호가 누구냐"며 궁금해했고, 결국 '수사'끝에 힙합 듀오 ‘시모 앤 무드슐라(Simo&Mood Schula)’라는 사실을 알아냈다. 본명은 김종휘로 지난해 ‘무드 슐라(Mood Schula)’라는 제목의 미니음반을 발표했다.



네티즌들은 “노래 들어봐야겠어요”, “남자 7호 멋지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마케팅 냄새가 난다”는 댓글도 적지 않았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