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늘 계열사 뱅크런 여부가 분수령

중앙일보 2012.05.07 01:05 종합 2면 지면보기
6일 금융위원회가 솔로몬·한국·미래·한주저축은행을 부실 금융기관으로 결정하고 6개월 영업정지와경영개선명령을 내렸다. 서울 강남구 대치동 솔로몬저축은행 본점 현관에 대출 안내 광고와 경영개선명령 공고(왼쪽)가 나란히 붙어 있다. [연합뉴스]


금융위원회는 6일 임시 금융위를 열어 솔로몬·한국·미래·한주 등 4개 저축은행을 부실 금융회사로 결정하고 6개월 영업정지와 경영개선명령을 내렸다. 정부가 누적된 저축은행 부실을 해결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100여 개 저축은행을 대상으로 경영 진단에 들어간 이후 세 번째 나온 구조조정 결과다. 이로써 1년 새 솔로몬·토마토·부산 등 업계 ‘대표 주자’가 무대 아래로 내려갔고, 총 20개 저축은행이 시장에서 퇴출됐다.

4개 저축은행 퇴출 이후



 금융위에 따르면 이들 4개 저축은행은 모두 부채가 자산을 초과했다. 한국과 미래·한주저축은행 등 3개 저축은행은 국제결제은행(BIS) 자기자본비율이 1%미만이었다. 금융 당국은 45일 이내에 정상화 성과가 없으면 제3자 매각 또는 예금보험공사 소유의 가교저축은행으로 계약 이전 등을 추진, 조기에 영업을 재개토록 도울 계획이다.



 신한금융투자 강성부 채권분석팀장은 “지난해에는 우리·KB·하나 등 금융지주사와 대신·현대증권 등이 영업정지 된 저축은행을 인수했지만 이번에는 자산 규모가 2조원이 넘는 대형사가 많아 새 주인 찾기가 쉽지 않을 전망”이라고 말했다.



 4개 저축은행에 돈을 넣은 예금자 중 원리금을 합쳐 5000만원 이하인 고객은 예금자보호법에 따라 전액을 돌려받을 수 있다. 그러나 5000만원 초과 예금자(8101명·121억원)와 후순위채(공모 7026명·2067억원) 투자자는 피해가 불가피할 것으로 보인다. 예보는 10일부터 자금이 급히 필요한 예금자를 대상으로 가지급금을 1인당 2000만원까지 우선 지급하고 예금담보대출(2500만원) 등을 통해 예금자 불편을 줄일 계획이다.



 정부는 이번 조치를 끝으로 저축은행 업계의 구조조정이 사실상 완료됐다고 보고 앞으로는 건전성 감독과 경쟁력 강화대책을 추진하기로 했다. 지금과 같은 무더기 퇴출 대신 인수합병(M&A), BIS 점검 등 상시 구조조정 체계에 맡기겠다는 것이다.



 하지만 불씨는 아직 남아 있다. 이번 사태로 동요한 예금자가 예금을 빼기 시작하면 유동성에 문제가 생기는 저축은행이 더 나올 수 있기 때문이다. 현재 가장 우려되는 상황은 퇴출 저축은행 계열사의 ‘뱅크런(Bank run·대규모 인출사태)’이다. 김주현 금융위원회 사무처장이 이날 브리핑에서 “영업정지 저축은행의 계열 저축은행은 정상 영업이 가능하다”면서도 “대규모 인출사태가 발생하지 않는 한”이라는 전제를 단 것도 이런 이유에서다.



 실제 지난해 2월 17일 부산저축은행의 영업정지 결정 이후 계열사인 부산2저축은행에서 뱅크런이 발생하면서 이틀 만에 추가 영업정지 조치가 내려지기도 했다. 9월에는 토마토저축은행의 영업정지로 계열사인 토마토2저축은행에서 대량 예금 인출이 발생하기도 했다. 솔로몬저축은행은 부산솔로몬·호남솔로몬을, 한국저축은행은 진흥·경기·영남저축은행을 각각 계열사로 보유하고 있다.



 지난해 저축은행 구조조정 과정을 감안하면 정치적인 파장도 작지 않을 전망이다. 금융권의 한 관계자는 “주요 저축은행 대표들은 현 정권뿐 아니라 옛 정권 인사와 친분이 두터운 ‘마당발’로 유명하다”며 “급성장하는 과정에서 광범위한 로비 활동을 한 것으로 안다”고 전했다.





영업정지 저축은행 계열사 자료:금융감독원



▶솔로몬저축은행

-부산솔로몬·호남솔로몬저축은행



▶한국저축은행

-진흥·경기·영남저축은행



저축은행 구조조정 일지



▶2011년 1월 삼화저축은행 영업정지

▶ 2월 부산·대전·부산2·중앙부산·전주·보해·도민저축은행 영업정지

▶7월 저축은행 85개 경영진단 착수

▶8월 경은저축은행 영업정지

▶9월 금융 당국 경영평가위원회 개최

▶ 9월 대영·에이스·프라임·파랑새·제일·제일2·토마토저축은행 영업정지, 6곳 적기시정 유예조치

▶2012년 1~3월 적기시정 조치 유예 저축은행 4곳 추가 검사

▶4월 저축은행 구조조정 예정처분 내용 사전통지

▶5월 솔로몬·한국·미래·한주저축은행 영업정지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