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에이미, "앞트임 다시 복원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2012.05.03 15:11
방송인 에이미가 성형 후 악플에 시달리며 우울증까지 앓았다고 밝혔다. 결국 에이미는 앞 트임 복원수술을 받고 방송에 출연해 그동안의 마음고생을 털어놨다.



5일 방송예정인 케이블 채널 패션앤 ‘스위트룸 시즌4’에 출연한 에이미는 “눈이 커지면 김태희가 될 줄 알았다”며 과거 성형사실을 고백했다. 하지만 이내 “여러분(안티팬) 덕분에 수술했던 앞트임을 다시 복원했다. 이젠 마음에 드시냐”며 수술 후 악플에 시달려 ‘복구 수술’을 받은 사실도 밝혔다.



한편 이 프로그램의 새 MC를 맡게된 에이미는 “‘스위트룸’의 열혈한 팬”이라며“진정한 상위 1%의 특급 노하우를 검증하겠다”고 포부를 전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