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국, IMF에 150억달러 지원

중앙일보 2012.04.21 01:20 종합 10면 지면보기
국제통화기금(IMF)이 글로벌 금융위기 차단을 위한 ‘방화벽’ 구축 차원에서 추진하고 있는 4000억 달러 규모의 재원 확충에 한국도 150억 달러를 지원하기로 했다.


글로벌 위기 차단 재원 확충

 박재완 기획재정부 장관은 20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에서 열린 주요 20개국(G20) 재무장관 회의에 앞서 영국·호주·싱가포르 등과 이 같은 방안에 합의했다고 밝혔다.



 4개국 재무장관들이 이날 발표한 공동선언문에 따르면 한국과 영국이 각각 150억 달러 규모로 참여키로 했으며, 호주와 싱가포르도 70억 달러와 40억 달러를 지원할 계획이다. 이에 앞서 유로존 국가들과 일본은 각각 2000억 달러, 600억 달러 규모로 참여키로 했다. 또 스웨덴과 덴마크·노르웨이·폴란드·스위스 등도 총 260억 달러를 지원키로 했다. [연합뉴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