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뱃멀미가 심한데, 크루즈 여행 괜찮을까요?

중앙일보 2012.04.16 05:30 주말섹션 2면 지면보기
한진관광 스타크루즈 버고호



궁금증을 풀어드립니다

새로운 여행 트렌드로 주목받고 있는 크루즈 여행. 하지만 아직까지 크루즈 여행에 대한 정보는 많이 알려지지 않은 것이 사실이다. 지금부터 크루즈 여행에 대한 다양한 정보를 알아보자.



◆크루즈 여행은 비싸다?=크루즈 여행의 가장 큰 편견 중 하나가 크루즈는 비싼 여행이라는 것이다. 크루즈 여행 요금에는 숙박, 기항지 간 교통, 호텔 수준의 정찬 다이닝, 뷔페, 피자, 스낵 등 하루 모든 식사와 다양한 프로덕션 쇼, 각종 부대시설 및 선상 프로그램, 어린이 프로그램 등 여행에서 즐길 수 있는 모든 것이 포함돼 있다.



일반 여행에서 도시간 교통비, 호텔 요금, 식사 비용 등이 별도로 발생하는 것을 생각해 본다면, 크루즈야말로 가장 합리적인 가격으로 즐길 수 있는 실속 여행이다.



◆크루즈 요금 외에 추가비용은 없을까?=크루즈 여행에서 크루즈 요금과 승무원 팁 외에 추가로 내야 하는 비용은 발생하지 않는다. 다만 주류, 탄산음료, 카지노 등 각자 기호와 성향에 따라 여행을 조금 더 풍성하고 재미있게 즐기기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이나 서비스를 요청할 경우 추가 요금이 발생한다. 이러한 경우는 각 크루즈 선사와 크루즈선마다 제공하는 서비스가 다르므로 여행 전 미리 확인하는 것이 좋다.



◆크루즈 여행은 심심하고 답답하다?=크루즈 여행은 배 안에 있어야 하다 보니 답답하지 않을까라고 고민하는 사람들이 많다. 하지만 이러한 고정관념은 잘못된 것이다. 크루즈에서의 하루는 생각보다 짧다. 기항지 관광 후 배로 돌아와 식사, 공연, 카지노, 면세점, 선상 프로그램 등을 즐기다 보면 어느 새 하루가 지나간다. 기항지 관광이 있는 날에도 하선하지 않고 크루즈 내에서 시간을 보내는 여행객도 적지 않다. 모든 것을 할 수 있는 자유와 아무것도 하지 않을 자유, 나만의 여행을 만들 수 있다는 점은 크루즈 여행의 묘미다.



◆크루즈 여행은 멀미가 심하다?=‘배’라고 하면 연관 검색어로 ‘멀미’라는 단어가 자동적으로 떠오른다. 물론 사람마다 개인차가 있지만 보통 사람들은 거의 크루즈선이 항해를 하고 있는 것 조차도 느끼지 못한다. 또 느낀다고 하더라도 약간의 떨림을 느끼는 정도다. 물론 기상 상태가 좋지 않을 때는 조금 흔들림을 느낄 수 있으나 증상이 심한 경우에는 고객 데스크에서 멀미약을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다.



◆크루즈 여행은 위험하지 않을까?=크루즈는 인공위성으로부터 각종 기상 정보를 안내받아 안전한 경로로 항해한다. 수시로 변하는 기상 상태에 대처하기 위해 다양한 정보를 수집하기 때문에 마음 편하게 여행을 즐길 수 있다. 특히 국제해상 인명 안전조약 등이 있어 전 세계 어디에서도 안전하다.



◆크루즈에서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은?=크루즈 선내에는 셀 수 없이 많은 시설과 프로그램이 운영되고 있다. 기본적으로 수영장, 자쿠지, 피트니스, 바와 라운지, 도서관, 대극장 그리고 클럽과 레스토랑 등을 운영한다. 다양한 음식을 맛볼 수 있는 식당도 뷔페 레스토랑, 정찬 레스토랑, 피자리아와 미드나이트 뷔페 그리고 무료 조식 룸서비스로 다양하다. 어린이들을 위한 프로그램도 다양하다. 대극장에서는 매일 밤 화려한 쇼가 펼쳐지고 이 밖에 공예품 만들기, 요가 수업, 가라오케 시간, 스포츠 경기, 댄스 강연, 쿠킹클래스, 스파, 조깅 트랙 등을 마음껏 이용할 수 있다.



◆크루즈와 페리는 무엇이 다를까?=페리는 단순한 교통수단으로 지역을 이동하기 위한 배다. 하지만 크루즈는 바다 위에 떠 있는 리조트로, 지역 이동뿐만 아니라 최고의 부대시설을 갖추고 있어 즐거운 여행이 가능하다.



또 크루즈는 페리와 달리 여행 기항지를 방문한다. 크루즈 내 시설을 즐기는 동안 크루즈는 목적지를 향해 달려간다. 모든 짐을 크루즈 내에 두고 가볍게 기항지를 관광하고 다시 승선하면 새로운 여행지로 이동할 수 있다.



오두환 객원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