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규모 벤처타운 올해 입주 예정

중앙일보 2012.03.30 05:00 주말섹션 7면 지면보기
데이드림건설은 경기도 안양시 관양동 관양지구에 데이드림 오피스텔(조감도) 108실을 분양한다. 7층 규모로 17∼35㎡형이며 3.3㎡당 분양가는 920만 원 선이다. 2013년 6월 입주예정이고 지하철 4호선 인덕원역까지 걸어서 5분 거리이다.


안양 데이드림 오피스텔

 데이드림이 들어서는 관양지구에는 대규모 벤처타운이 조성된다. 이미 한독약품·네오피데리티·유빈스·코원디에스티·대흥기업·이오테크닉스·다이아벨·넥스트아이 등 8개 기업체의 입주가 확정됐다.



 현재 조성공사 중이고 올해 말에 입주를 완료할 예정으로 2500여명이 상주하게 된다. 또 향후 1만1000여명의 일자리가 생겨 임대수요가 풍부해질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여기에 사업지 인근에 과천정부청사, 포일2지구에는 첨단지식산업센터가 들어설 예정이다. 안양벤처밸리·대한전선 등은 이미 가동 중이다. 대한전선은 2014년 본사 및 계열사 7개가, 2017년 계열사 5곳이 추가로 이주한다.



 안양에 2007년 이후 신규로 분양된 오피스텔이 없었고 관양지구 안에 나올 오피스텔 물량도 400여실에 불과해 수요에 비해 공급물량이 턱없이 부족한 실정이다.



 오피스텔 바로 앞에 포도밭과 녹지지대가 있어 주거환경이 쾌적하고 과천으로 통하는 도로의 초입에 있어 서울권으로 진입이 쉽다. 과천~봉담간 고속화도로, 외곽순환도로 등도 이용할 수 있다. 대중교통 이용도 편리하다.



버스를 이용했을 때 사당역까지는 25분, 지하철4호선을 이용하면 16분, 차량으로 20분 정도면 도착할 수 있어 서울로 출퇴근하는 직장인들의 관심이 높다. 업체 관계자는 “실투자금 5000만원으로 연 9% 이상의 수익률을 기대할 수 있는 데다 풍부한 임대수요로 인해 수요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고 말했다. 분양 문의 031-425-5300.



권영은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