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김종준 하나은행장…최흥식 하나금융 사장

중앙일보 2012.03.06 00:01 경제 8면 지면보기
차기 하나은행장에 김종준(56·사진 위) 하나캐피탈 대표이사 사장이 내정됐다. 하나금융은 5일 이사회 산하 등기임원 후보 심사기구인 경영발전보상위원회(경발위)를 열고 김 사장을 차기 하나은행장 후보로 추천했다. 경복고와 성균관대 경제학과를 졸업한 김 사장은 1980년 하나은행의 전신인 한국투자금융에 입사하면서 금융권과 인연을 맺었다. 이후 하나은행 PB본부장과 WM본부장, 기업금융그룹 부행장, 가계영업그룹 부행장을 역임했으며 2009년부터 하나캐피탈 대표이사 사장직을 맡고 있다. 경발위는 또 이달 만료되는 임기를 끝으로 사임 의사를 밝힌 김종열 하나금융 사장의 후임으로 최흥식(60·아래) 하나금융경영연구소 소장을 내정했다. 최 소장은 경기고와 연세대 경영학과를 졸업하고 현대경제연구원 연구위원, 한국금융연구원 원장, 연세대 경영대 교수로 일했으며 2010년부터 하나금융경영연구소 소장으로 재직 중이다.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