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박원순 vs 직원 닭싸움 … 결과는?

중앙일보 2012.01.20 01:12 종합 15면 지면보기




박원순 서울시장이 19일 오후 서울시 서소문청사에서 직원과 닭싸움 한판을 벌였다.

이날 '희망시정 열린 대화' 강연을 맡은 전유성씨가 제안한 흥겨운 조직 문화를 만들기 위한 방법을 실천한 것이다.

전씨가 "사무실의 분위기를 좋게 하려면 회식 끝나고 꼭 닭싸움을 한번씩 하고 헤어지라"고 말하자 박 시장은 바로 마주앉은 직원에게 닭싸움 대결을 신청했다. 결과는 박 시장의 참패였다. 뒤로 넘어질뻔한 박 시장은 멋쩍은 듯 웃으며 자리로 돌아갔다.

살기 좋은 서울 만들기에 대한 방안을 자유롭게 말하는 자리인 '희망시정 열린대화'는 유쾌하고 반짝였다. '서울 거꾸로 바꾸기'라는 주제로 강연한 전씨는 톡톡 튀는 아이디어를 쏟아냈고 박 시장과 서울시 직원 200여명은 대화를 즐겼다. [연합, 뉴시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