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폭력 안녕

중앙일보 2012.01.14 01:11 종합 8면 지면보기


13일 오후 대구 동성로 대구백화점 앞에서 ‘폭력 없는 학교를 위한 추모집회’가 열렸다. 집회에 참석한 학생들이 ‘폭력 빠염(안녕)’이라고 쓴 종이와 촛불을 들고 있다. 빠염은 헤어질 때 청소년들이 쓰는 은어로 잘가라, 바이바이라는 뜻이다. 이날 행사는 반딧불이·우리세상·아수나로 등 3개 청소년단체가 마련했다.



프리랜서 공정식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