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교육 입시 전쟁 `대치동 엄마`의 로맨스

온라인 중앙일보 2012.01.04 15:06


김희애, 이성재 주연의 JTBC 미니시리즈 `아내의 자격`이 지난해 12월 말 첫 촬영을 시작했다.



일명 `대치동 러브어페어`를 표방한 이 드라마는 김희애와 이성재가 오랜만에 선보이는 정통 멜로다. MBC 의학드라마 `하얀거탑`을 연출한 안판석 감독의 4년만의 컴백 작품으로도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강남 사교육 열풍 속에서 자녀 교육에 몰두하는 평범한 주부가 치과의사 이웃과 격정적 사랑에 빠지는 과정을 그렸다.



김희애는 자녀를 대치동 입시학원에 넣기 위해 극성인 강남 엄마들 틈에서 자녀 교육문제로 갈등하는 가정 주부로 출연한다. 이성재는 이웃집에 사는 다정하고 따뜻한 치과의사로 변신했다. 이성재의 아내이자 대치동에서 제일 잘나가는 입시학원 선생으로 이태란이, 김희애의 남편으로는 장현성이 출연한다.



`아내의 자격`은 정통 멜로를 표방하지만, 강남의 비뚤어진 사교육과 중년 부부의 위기라는 사회적 트렌드를 현실감 있게 그려 낼 예정이다. 오는 2월 방송.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