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공부방에 멀티미디어 영상 수업 접목 … 스마트폰·태블릿 PC로도 이용 가능

중앙일보 2011.12.19 05:30 부동산 및 광고특집 7면 지면보기
동아백점수학교실의 강사가 수업도중 한 학생에게 보충설명을 하고 있다.  [사진=두산동아 제공]
2015년부터 스마트교육을 전면적으로 실시한다는 교육과학기술부 발표에 따라 여러 교육업체들 또한 앞다투어 스마트러닝 툴을 선보이고 있다. 공부방에도 스마트러닝 바람이 거세게 불고 있다. 공부방은 저렴한 비용으로 학생들이 자기주도학습을 할 수 있는 보조교육장이다. 획일적인 칠판식 강의가 아닌 소규모 맞춤식 교육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학생들 스스로 학습법을 찾을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두산동아

교육전문기업 두산동아가 스마트한 자기주도학습을 위한 동아백점수학교실을 선보였다. 동아백점수학교실은 서비스 업그레이드를 추진해 발 빠르게 스마트러닝으로 전환 중이다. 동아백점수학교실은 기존 공부방에 멀티미디어 영상 수업을 접목시킨 형태로 학생들 스스로 동영상 학습과 학습지 문제풀이를 하는 학습코칭시스템으로 운영되고 있다. 다른 공부방과는 달리 전 과목 개념설명과 문제풀이 동영상 등 멀티미디어 콘텐트가 다양하고 자기주도학습이 가능해 많은 초·중학생들이 방과 후 학습 교육장으로 선택하고 있다.



 동아백점수학교실에는 자기주도책상이 준비돼 있는 것도 특징이다. 학생들이 공부방에 들어오면 PC가 설치된 자리에서 동영상 강의를 수강한 뒤 자기주도책상으로 자리를 옮겨 문제풀이를 실시한다. PC책상과 자기주도책상을 오가기 때문에 한 자리에 오래 앉아서 공부할 때 오는 지루함을 덜어준다.



 최근에는 PC 뿐만 아니라 스마트폰·태블릿PC 등 모바일 기기에서 이용할 수 있는 N스크린 서비스를 도입해 스마트러닝 보조교육장으로서의 기반을 마련해 나가고 있다. 이 서비스는 네트워크 연동을 통해 PC 환경을 벗어나 공부방이 아닌 다른 환경에서도 학생이 원하는 시간에 언제 어디서든 학습을 할 수 있도록 한 서비스다. 예컨대 공부방 PC에서 학습하던 내용을 태블릿 PC에서도 다시 열어 보고 복습할 수 있도록 한 것이다.



 특히 지난 여름부터 서비스를 시작한 N 스크린-문제은행은 동아전과·백점맞는 시리즈·큐브 수학 등 두산동아의 핵심 교재 콘텐트를 바탕으로 문항이 제작됐다. 이뿐 아니라 학생들의 학습 패턴에 맞는 맞춤형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개인별로 제공되는 오답노트는 일반 문제풀이를 넘어 오답 문항의 난이도에 맞춘 선·후행 문제를 추천해주기 때문에 학습 동기를 부여하고 자기주도 학습을 이끌어 준다. 이 외에도 본사에서 온라인으로 단원평가와 월말평가를 제공하고 있다. 응시하는 학생의 전국 석차까지 분석해 주기 때문에 자신의 실력이 어느 정도인지 가늠할 수 있다.



 현재 N 스크린-문제은행은 동아백점수학교실 홈페이지를 통해 공부방 학생에게 우선 서비스하고 있으며 지난달부터는 안드로이드용 어플리케이션을 통해 다양한 환경의 학생들에게 동영상 강의와 N-스크린 문제은행을 제공하고 있다. 두산동아 최상열 콘텐츠사업팀장은 “앞으로 두산동아의 초등학생용 이러닝 사이트인 완두콩수학과 중학생용 에듀클럽 등과도 연계해 서비스를 확대할 계획이다”며 “진보된 스마트러닝 툴을 토대로 미래 디지털 교육장의 표본을 제시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만식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