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미셸 위 부활 퍼팅 언제쯤

중앙일보 2011.12.15 00:45 종합 33면 지면보기


미셸 위(22)가 14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에미리트골프클럽에서 열린 유러피언투어 두바이여자마스터스 1라운드 11번 홀에서 퍼팅하고 있다. 미셸 위는 1오버파 73타를 쳐 공동 53위에 자리했다. 로타 웨린(스웨덴)이 6언더파 로 단독 1위에 올랐다. [두바이 로이터=뉴시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