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비대위장 추대 박근혜 … 재창당 요구는 거부

중앙일보 2011.12.13 01:17 종합 1면 지면보기
한나라당 박근혜 전 대표가 향후 당 비상대책위의 활동 방향을 재창당으로 맞추는 데 대해 12일 밤 측근들에게 부정적인 입장을 표시했다.



박근혜계 핵심 인사는 이날 중앙일보와의 통화에서 “박 전 대표가 재창당 수준의 쇄신을 논의하는 비대위는 받아들일 수 있지만 재창당을 위한 비대위는 수용하기 어려울 것”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그는 “재창당을 못 박으려면 굳이 박 전 대표가 비대위에 나설 필요가 없지 않으냐”라고 말했다.



 이에 앞서 이날 열린 당 의원총회에선 박 전 대표를 비상대책위원장에 추대하고 비대위에 전권을 위임하기로 했다.



김정하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