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전문대 간호과 4년제 된다

중앙일보 2011.11.30 00:21 종합 20면 지면보기
33개 전문대학이 내년부터 간호과의 신입생을 4년제 학사학위 과정으로 선발할 수 있게 된다.


33개교 내년도 신입생 선발
15곳은 3학년 바로 진급 가능

 교육과학기술부는 29일 군산간호대학, 가톨릭상지대학 등 33개 전문대가 간호과 4년제 학사학위 과정을 설치해 2012학년도부터 신입생을 뽑을 수 있도록 했다고 밝혔다. 이 중 군산간호대, 조선간호대 등 15개 대학의 경우 올해 간호과 3학년 재학생 중 희망자들은 내년에 4학년으로 진급할 수 있다. 반면 가톨릭상지대, 김천과학대 등 18곳은 증원되는 간호과 학생 수만큼 다른 학과나 현재 간호과 입학정원을 줄일 수 있는 해부터 4학년 과정을 운영하게 된다. 4학년으로 진급하지 못하는 전문대 간호과 졸업생들은 전문대에 설치된 간호과 학사학위 전공심화 과정에 등록해 학사학위를 취득할 수 있다.



김성탁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