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경북도 내년 예산 6조1357억원 편성

중앙일보 2011.11.15 01:02 종합 23면 지면보기
경북도가 6조1357억원의 2012년도 예산안을 편성해 11일 경북도의회에 제출했다.



 도 예산이 6조원대를 돌파한 것은 처음이며, 이는 올해보다 12.6% 증가한 규모다. 회계별로는 일반회계가 올해보다 10.5%가 증가한 5조1500억원이며, 특별회계는 25.0% 증가한 9857억원이다.



  도정의 최우선 시책인 일자리 창출과 미래 성장동력산업 육성에 중점을 뒀다. 청년창업과 중소기업 인턴, 저소득 취약계층과 노인일자리 사업 등 135개업에 4631억원이 투입된다. 또 모바일융합기술센터·전자의료기기 등 신성장동력산업과 투자기업 보조금 등 투자유치 기반조성 등에 975억원을 투자한다. 복지예산은 서민의 육아부담 경감과 출산장려를 위해 5세아 보육료 175억원 전액을 지원한다. 또 신도청 건설에 750억원, 경북관광공사 인수에 303억원 등을 투입한다.



송의호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