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한림대 교육여건 9위 → 4위 … 한기대 교육비 투자 3위

중앙일보 2011.09.28 01:06 종합 4면 지면보기



2011 대학평가 - 종합평가 <하> 교육여건·평판도
교육여건 13개 지표 평가



서울시립대학교 도시공학과 남진(왼쪽 셋째), 엘에오노라 카르델라(왼쪽 넷째), 김정빈(왼쪽 여섯째) 교수와 학생들이 27일 인천시 의뢰로 학생들이 제작한 송도신도시 도시계획 설계도에 대해 의견을 나누고 있다. [안성식 기자]





한양대에서 전자·통신공학을 전공하고 있는 황두용(25·4학년)씨는 지난 여름방학 내내 경기도 수원의 한 중소기업에 출근했다. 전공 현장실습을 위해 전지제품의 효율을 측정하는 장비 제조회사에서 하루 9시간씩 구슬땀을 흘린 것이다. 황씨는 “학교 이론 수업에서 배울 수 없는 현장감을 느낄 수 있었다”고 말했다.



 이 대학에서 지난 1학기 기업과 공장에서 실습 교육을 받은 재학생은 850여 명이다. 재학생의 3% 수준이지만 전에 없던 현상이다. 최근 대학들이 이론 위주의 수업에서 탈피해 실용 교육을 강화한 결과다. 대학들은 취업률을 높이기 위해 재학생들을 인턴으로 보낼 곳을 찾고 이들을 산업현장과 연결해주는 일까지 도맡아 처리하고 있다.



 올해 교육여건 부문 평가(13개 지표)에서는 학생들의 취업을 돕고 학업 부담을 줄여주려는 대학들이 좋은 평가를 받았다.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림대는 지난해 68억원을 장학금으로 지급했으나 올해는 83억원으로 늘렸다. 이 대학 이영선(64) 총장은 “학생들의 등록금 부담을 줄여 주기 위해 학비감면 혜택 폭을 넓혔다”고 말했다. 한림대는 교육여건 부문에서 지난해 9위였으나 4위로 뛰어올랐다.



 대학이 학생들에게 지원하는 교육비 혜택이 좋은 곳은 충남 천안의 한국기술교육대로 나타났다. 한기대는 학생당 교육비가 2800만원으로 전국 4년제 대학 가운데 3위를 기록했다. 이 대학 전운기(57) 총장은 “교육에 투자하는 것은 대학의 당연한 의무지만 많은 대학이 여기에 소홀했다”고 말했다. KAIST에서는 학생들이 낸 등록금보다 더 많은 장학금을 받았다.



 학생들의 학교 만족도를 보여주는 중도 포기율에서는 포스텍(POSTECH·옛 포항공대)이 0.7%로 가장 낮았다. 포스텍은 학생이 직접 지도 교수를 선택해 개인 면담과 진로 상담을 받을 수 있다. 지난 7월 본지가 실시한 대학만족도 조사에서 1위를 차지했다. 건국대는 중도 포기율이 호전되면서 이 지표가 26위에서 10위로 크게 올랐다.



 올해 평가에서 과반수 대학이 전공 강의 평가 결과를 공개했다. 평가 대상 대학 100곳 중 59곳이 지난 학기 100% 강의평가 결과를 공개했고, 11곳은 일부 과목을 공개했다.



 공개 수준은 천차만별이었고 가장 적극적인 곳은 강의평가 점수를 ‘최상·상·보통·하’ 4등급으로 나누는 동국대였다. 이 대학 4학년 양희준(26·영문학과)씨는 “강의평가 결과가 수강신청의 길라잡이가 된다”고 말했다.



 올해 교육중심대학 평가는 46개 대학이 대상이었다. 교육중심대학은 연구보다 학생 교육에 역점을 두는 대학이다. 교수당 학생 수 등 14개 지표로 평가가 이뤄졌다. 그 결과 서울에서는 서울시립대·숙명여대·서울여대가 우수대학에 꼽혔다. 부산에서는 동서대·동의대·부산외대가 잘 가르치는 대학으로 평가됐다.



◆학생당 교육비=학생 한 명을 교육하는 데 드는 비용. 대학이 학생 교육을 위해 교수를 채용하고, 장학금을 주며, 실험실습비를 쓰는 비용 일체를 뜻한다. 건물을 짓거나 시설 투자 비용은 교육비에서 제외된다.





강의평가 첫 반영 … 장학금 가중치 제일 높아



교육여건 평가 어떻게




강의평가 결과 공개 지표와 현장실습 참여 학생 비율 지표가 올해 처음으로 포함됐다. 대학들이 전공 강의에 대한 학생들의 평가 내용을 공개해 강의의 질을 높일 수 있게 하고, 기업 등 산업계 현장과 밀접한 실습 교육을 확대하고 있는 추세를 반영했다. 대학이 학생 교육에 좀 더 관심을 갖게 하려는 취지다. 교수 확보율, 학생 충원율, 기숙사 수용률은 100%가 넘으면 모두 만점을 줬다.



◆교육여건(110점)=▶교수당 학생 수(10) ▶교수 확보율(10) ▶등록금 대비 장학금 지급률(15) ▶기숙사 수용률(5) ▶학생당 도서 자료 구입비(5 ) ▶학생당 교육비(15) ▶교육비 환원율(5) ▶세입 중 납입금 비중(10) ▶학생 충원율(5) ▶중도포기율(5) ▶세입 대비 기부금(5) ▶현장실습 참여 학생 비율(10) ▶강의평가 결과 공개(10)



대학평가팀=강홍준 차장(팀장), 최선욱·강신후 기자

교육팀=김성탁·박수련·윤석만·김민상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