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1100만원짜리 상감청자 만년필

중앙일보 2011.09.26 00:28 경제 10면 지면보기








맘키드 크래프트 코리아가 만든 상감청자 만년필 ‘명공’이 오는 11월부터 런던 대영박물관 내 럭셔리 기념품점 리뮤즈 부티크에서 판매된다. ‘명공’은 초박형 도자기로 된 만년필 몸체에 구름과 학 등의 문양을 넣고 몽블랑 만년필에 납품하는 독일 보크사가 수작업으로 만든 18K 금촉을 달았다. 개당 판매가는 6000파운드(약 1100만원). [런던=연합뉴스]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
광고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