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업무보고 하러 구치소 간 서울시교육청

중앙일보 2011.09.16 00:44 종합 18면 지면보기








서울시교육청 간부들이 15일 경기도 안양 서울구치소에 수감돼 있는 곽노현 서울시교육감에게 ‘옥중 보고’를 마치고 나오다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이날 곽 교육감은 “몸을 가둔다고 해서 진실이 가둬지진 않는다”고 말했다고 조신 공보관이 전했다. 서울구치소 측은 곽 교육감이 특별 면회실에서 일주일에 두 번 공무상 접견을 할 수 있게 했다.



김태성 기자
공유하기

중앙일보 뉴스레터를 신청하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