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사진] 손주의 저 눈망울 … 고향은 벌써 설렙니다

중앙일보 2011.09.10 00:42 종합 1면 지면보기








추석 민족 대이동이 시작됐습니다. 태풍 ‘꿀랍’의 영향으로 연휴 동안 보름달을 보기는 어려울 것 같습니다. 하지만 환한 웃음으로 손주를 기다리고 계실 부모님을 생각하니 벌써 마음은 고향에 가 있습니다. 9일 서울 강남고속버스터미널을 출발하는 버스를 탄 모자의 표정에 미소가 흐릅니다.



김도훈 기자
공유하기
광고 닫기